'눈이 부시게'→'조제' 한지민X남주혁, 두 번째 만남으로 흥행 포텐 이어갈까
발행일 : 2020-11-20 09:05:06 | 기자

[스타엔 신지원 기자]

영화 '조제'에서눈부신 두 번째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한지민과 남주혁이 현빈-손예진, 김래원-공효진에이어 다시 만난 작품에서 한층 더 깊어진 호흡으로 흥행 계보를 이어갈 것이다.

영화 '협상'에서 경찰 협상전문가와 인질범의 만남으로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냈던 현빈과 손예진은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된 북한 장교의 로맨스로 재회하여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반전 케미로 화제를 모았다.

또한 드라마 '눈사람'에서 이뤄지지 못한사랑을 그려내며 안타까움을 선사한 김래원과 공효진은 16년만에 호흡을 맞춘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를 통해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이야기와현실 로맨스 케미로292만관객을 동원하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이처럼 두 번째 호흡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현빈-손예진, 김래원-공효진에 이어 한지민과 남주혁이 드라마 '눈이 부시게' 이후 영화 '조제'로 재회해 흥행 포텐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조제'는 처음 만난 그날부터 잊을 수 없는 이름 '조제'(한지민)와 '영석'(남주혁)이 함께한 가장 빛나는 순간을 그린 영화다. 시간 이탈 로맨스 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한지민과 남주혁은 같은 시간 속에 있지만 서로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두 남녀의 애틋한 케미를 완성하며 시청자들로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이렇듯 믿고 보는 호흡을 맞춘 바 있는 한지민과 남주혁이 영화 '조제'를 통해서자신만의 세계에 사는 '조제'와 그 세계에 들어온 '영석' 역으로다시 한번 재회해 잊을 수 없는 특별한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한지민과 남주혁은 처음 느껴보는 사랑의 감정에 행복하다가도 낯선 변화 앞에 불안하기도 한 두 남녀의 심리를 세밀하게 표현,우리 모두의가장 아름다운 사랑의 기억을 소환하며진한 공감을전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이처럼배우들의 눈부신 두번째 만남과 한층 짙어진 호흡을담은 영화 '조제'는 관객들의 가슴 속 깊은여운을 선사할 것이다.

'최악의 하루', '더 테이블'등을 연출한 김종관 감독 작품으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사랑에 관한 이야기에 한지민과 남주혁의 깊은 감정 연기가 더해져 올 겨울 잊을 수 없는 특별한 감성을 전할 '조제'는 오는 12월10일 개봉 예정이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