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사표' 나나, 각종 부정부패 물리치는 사이다 행보…'인간 탄산수' 활약
발행일 : 2020-08-06 08:59:31 | 기자

출사표 (사진=방송캡처)

[스타엔 이준현 기자]

배우 나나가 드라마 ‘출사표’에서 극과 극 온도차 열연으로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5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 하고 출사표(이하 ‘출사표’)’에서 구세라(나나분)는 사랑동 지명 변경을 막기 위한 프로젝트에 돌입하고서 공명(박성훈 분) 과의 로맨스가 처음으로 어긋나는 예측 불허한 전개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구세라는 죽은 양내성(유성주 분) 의원이 생전 각종 비리, 부정부패를 일삼았다는 반전 실체를 알게 돼 큰 충격에 빠졌다. 설상가상서 공명과도 오해가 쌓여 연애 후 처음으로 사랑싸움을 겪으며 그동안의 로맨틱한 분위기와 상반되는 티격태격 케미로 색다른 즐거움을 안겼다.

또한 사랑동 지명 변경 주민동의서 조작 정황을 포착한 구세라는 통장을 직접 찾아가 주민간담회에서 증언해달라고요 청하고 양심선언을 이끌어내는 남다른 행동력으로 긴장감과 몰입 감을 동시에 선사, 안방극장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계속 삐걱거렸던 서공명과의 관계는 구세라의 귀여운 투정을 계기로 회복, 화해와 동시에 입맞춤을 나눴다. 이후 구세라는 “마원구 위에 서울시”라며 서울시청에 민원을 넣는 당돌한 직진 모드로 원소정(배해선 분) 과의 살벌한 대립을 예고했다.

서공명과 본격적인 사랑동 지키기 프로젝트를 시작한 구세라는 윤희수(유다 인분)의 찬성표를 얻기 위해 삼자대면에 나섰고 직접 만든 소원쿠폰을 내밀며 “후회하지 않을 한표 같이 만들어요”라고 설득, 구세라 다운 예상을 뒤엎는 제안으로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나나는 보기만 해도 미소 짓게 하는 사랑스러운 매력과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고 정면 돌파하는 냉철한 카리스마를 발산, 냉탕과 온탕을 적절하게 오가며 반전 열연을 펼쳐 캐릭터에 입체감을 더하고 있다.

한편 나나가 출연하는 ‘출사표’는 매주 수, 목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