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구라X김국진X안영미X이지혜, '트로트의 민족' 지원 사격
발행일 : 2020-07-06 10:26:02 | 기자

트로트의 민족 (사진=MBC)

[스타엔 김나경 기자]

MBC의 2020년 초대형 프로젝트인 ‘트로트의 민족’을 위해, ‘라디오 스타’ MC 4인이 홍보대사로 나섰다.

‘트로트의 민족’은 최근 공식 홈페이지 및 네이버 TV, 유튜브 등을 MBC ‘라디오 스타’ MC인 김국진-김구라-안영미, 그리고 이지혜까지 가세한 응원 및 홍보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이 영상에서 안영미는 “지금까지의 오디션은 잊어라! 신개념 고품격 트로트 음악 방송”이라고 ‘트로트의 민족’을 소개했고, 뒤이어 이지혜는 “긴가민가 하지 말고, 지금 당장 지원하세요”라고 오디션 지원을 독려했다.

마지막에 김국진, 김구라 등 4인은 “‘트로트의 민족’ 홈페이지에서 8월 20일까지 (지원자를) 모집합니다”라고 강조했다. MBC의 간판 예능인 ‘라디오 스타’ MC들이 적극 나서서 참여를 독려하는 만큼, ‘트로트의 민족’에 쏠리는 관심이 얼마나 뜨거운지 엿볼 수 있는 상황.

한편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트로트의 민족’은 지난 6월 중순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하고, 지원자 접수를 시작했다. 전국 팔도에서 트로트를 가장 잘 부르는 ‘진짜 트로트 가왕’을 뽑는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MBC의 각 지역 네트워크를 활용해 숨은 트로트 고수를 발굴한다는 신선한 포맷으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현재 6세 어린이부터 70대 어르신까지 전국 각지에서 지원자가 몰려들고 있다. 8월 20일까지 서류 접수를 받으며, 이후 전국 팔도에서 지역별 예선을 진행한다.

제작진은 “‘지역별 트로트 인재 발굴’이라는 신선한 컨셉트는 물론 남녀노소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는 점에서 전 국민적인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며 “오디션 명가 MBC의 2020년 초대형 프로젝트인 만큼 차세대 트로트 열풍에 정점을 찍을 ‘트로트 가왕’을 탄생시킬 것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