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에일리, 촬영 현장 공연장 만든 '명불허전 라이브 여제'
발행일 : 2020-01-29 12:08:59 | 기자

불타는 청춘 에일리 (사진=방송캡처)

[스타엔 신지원 기자]

가수 에일리가 ‘불타는 청춘’ 현장을 순식간에 공연장으로 만들었다.

에일리는 지난 2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 2020년 특집 ‘불청외전-외불러’에 출연했다.

이날 수줍게 등장한 에일리는 정승환과의 만남에 어색한 분위기로 시청자에게 웃음부터 안겼다. 어색함을 이겨내고자 노력하던 에일리는 박준형의 등장에 환호했고, 오순도순 이야기를 나누며 숙소로 향했다.

특히 에일리는 낯가림이 심한데도 불구하고 배우 김찬우와 김혜림, 김도균을 향해 살갑게 인사를 건네거나, 팬이라는 외국인 청춘 키마를 위해 ‘보여줄게’를 짧게 라이브로 불러주는 등 특급 팬 서비스를 펼치며 연신 훈훈한 모습도 이어갔다.

오감만족 음악여행 특집인 만큼 콘서트 현장을 방불케 하는 에일리의 모습도 돋보였다. 키마와 함께 에일리는 드라마 ‘도깨비’ OST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를 부르며 명불허전 가창력까지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귀 호강을 책임졌다.

한편 ‘불타는 청춘’을 감성으로 물들인 에일리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방송 출연을 비롯해 라디오, 미국 진출, 음악 작업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