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저녁 요르단전 생중계! ‘세계 신기록’ 두 걸음 앞
발행일 : 2020-01-19 10:30:55 | 기자

김학범(사진=JTBC)

[스타엔 김나경 기자]
U-23 축구대표팀이 세계 최초로 올림픽 9회 연속 진출하기까지 두 걸음 남았다.

JTBC와 JTBC3 FOX Sports는 19일(오늘) 저녁 7시에 태국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개최되는 ‘2020 도쿄올림픽 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대한민국 대 요르단 8강 경기를 단독 생중계한다.

대한민국 대표팀은 지난 C조 조별예선에서 중국, 이란, 우즈베키스탄을 상대로 모두 승리를 거두며 조 1위로 8강에 선착했다. D조 2위로 진출한 요르단이 대결 상대가 됐다. U-23 대표팀은 역대 요르단과의 대결에서 6전 3승 3무로 패가 없다. 그러나 2016년 이후 대결한 적이 없고 선수 변동이 많은 연령별 대표팀 경기이기에 방심할 순 없다.

김학범 호는 매 조별리그 경기에서 5명 이상의 선수 로테이션으로 피로 누적이 없는 것이 큰 장점으로 꼽힌다. 모든 선수가 스타팅멤버로 볼 수 있어 작전 활용 폭도 넓다. 김 감독은 우즈베키스탄과의 경기 후 “매 경기를 결승이라는 마음으로 임하고 있다. 선수들 모두 경기를 치르면서 더 발전할 것”이라며 앞으로의 토너먼트 전에서도 낙관하지 않고 승리할 것을 다짐했다.

8강전부터는 ‘다음 기회’가 없다. 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 3위 안에 들어야 ‘세계 최초 올림픽 9회 연속 진출’이라는 금자탑을 쌓을 수 있다. 뜨겁게 달궈진 U-23 대표팀의 도전 결과는 19일(일) 저녁 7시에 방송되는 JTBC ‘2020 도쿄올림픽 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대한민국 대 요르단 경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요르단전으로 인해 JTBC ‘뉴스룸’은 저녁 6시부터 60분간 조기 편성된다. 매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되는 ‘뭉쳐야 찬다’는 20분 지연돼 밤 9시 20분부터 방송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