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그 득점 1위’ 맨시티, 울버햄튼의 ‘의적 본능’도 잠재울까
발행일 : 2019-10-06 18:39:57 | 기자

맨체스터 시티 선수들(사진=맨시티 공식 SNS)

[스타엔 김나경 기자]
맨체스터 시티의 위력은 올 시즌도 매섭다. 또 다시 대승에 도전하는 맨시티의 상대는 ‘지난 시즌 7위’ 울버햄튼이다. 양 팀의 19-20 프리미어리그 8라운드 경기는 오늘 밤 9시 50분 프리미엄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되며,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는 프리미어리그 전 경기를 즐길 수 있다.

올 시즌 맨시티는 막강한 공격력을 뽐내고 있다. 리그 7경기에서 무려 27골을 기록하며, 경기당 3.8득점을 올렸다. 특히 8골이나 몰아친 왓포드전 승리는 맨시티의 날카로운 창을 증명하는 순간이었다. 프리미어리그 득점과 어시스트 선두도 맨시티 선수의 몫이다. 아구에로가 8골, 케빈 더 브라위너가 8도움을 기록하며 각각 해당 분야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이 외에도 라힘 스털링, 다비드 실바, 베르나르두 실바, 리야드 마레즈, 가브리엘 제수스도 공격진에 무게감을 더하고 있다.

맨시티의 무서운 점은 공격만큼 안정감 있는 수비다. 맨시티는 주전 수비수인 라포르테와 스톤스를 부상으로 잃었지만, 리그에서 단 7점만 허용했다. 그래도 불안 요소는 여전하다. 부상자를 대체하고 있는 페르난지뉴와 오타멘디가 30살을 훌쩍 넘긴 ‘노장’이기 때문이다.

울버햄튼은 지난 시즌 7위를 차지하며 돌풍을 일으킨 바 있다. 기세를 몰아 유로파리그 본선 진출도 성공했다. 하지만 리그 7경기 만에 겨우 1승을 거두는 등 이번 시즌은 다소 아쉬운 행보를 걷고 있다. 그래도 맨유를 상대로 승점을 따내고, 첼시전에서 2골을 넣는 등 강팀에 강한 일명 ‘의적’ 본능은 여전하다.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맨시티와 울버햄튼의 맞대결은 오늘 밤 9시 50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는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전 경기를 생중계하며, 하이라이트, 경기 풀 영상 등 관련 VOD도 가장 빨리 제공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