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8’ 래퍼 에이체스 “8년 만에 인정받아 행복” 감격의 ‘눈물’
발행일 : 2019-08-17 00:41:06 | 기자

쇼미더머니 8 (사진=방송 영상 캡처)

[스타엔 김나경 기자]
'쇼미더머니 8'에서 래퍼 에이체스가 베이니플을 꺾은 후 감격해 눈물을 흘렸다.

16일 밤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쇼미더머니 8'에서는 에이체스와 베이니플의 1:1 크루 배틀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첫 번째 주자로는 래퍼 베이니플과 에이체스가 등장했다. 랩을 선보이기에 앞서 에이체스는 "'쇼미더머니'에 8년째 지원했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이어 베이니플과 에이체스는 비트에 맞춰 한 치의 양보 없는 완벽한 랩을 선보였다. 베이니플은 여느 때와 다름없이 안정적인 랩을 선보였고, 에이체스는 기본기 탄탄한 랩을 선보였다.

무대가 끝나고 비와이는 "에이체스는 그냥 정말 단단하다"며 "너무 잘한다"고 극찬했다. 또 그는 베이니플에 대해 "나이가 어린데도 그런 어필은 전혀 하지 않고 실력만으로 평가받고 싶어 한다. 대단하다"고 칭찬했다.

결국 에이체스가 선택되며 다음 라운드에 가는 기회를 획득했다. 프로듀서 비와이는 에이체스와 베이니플의 결과에 대해 "아쉽긴 하지만 인정할 수밖에 없는 결과다"라고 말했다.

무대 밖으로 나온 에이체스는 "8년 동안 정말 노력했는데, 이렇게 인정을 받으니까 정말"이라며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