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정우성, 계속되는 감자캐기에 "감자만 캐다 가겠구나"
발행일 : 2019-08-16 21:59:00 | 기자

삼시세끼 (사진=방송 영상 캡쳐)

[스타엔 이준현 기자]
‘삼시세끼’ 정우성이 설거지를 잘한다고 언급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오늘(16일) tn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에는 정우성이 출연해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과 함께 감자를 캐는 모습이 방송됐다.

감자를 캐며 염정아는 정우성에게 “잘 하는게 뭐에요?”라며 질문했다.

이에 정우성은 “난 설거지 잘해요”라고 답했고, 윤세아는 “여기 있는 사람 다 설거지는 다 잘한다”라며 주변의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염정아가 “감자 두 박스는 팔아야 한다”라며 포부를 드러내자, 윤세아는 “꿈이 원대하구나”라며 힘들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정우성은 “삼시세끼와서 감자만 캐다 가겠구나”라고 허탈해하면서도 능숙하게 작업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삼시세끼’는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