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샤르’ 맨유 VS ‘램파드’ 첼시…양 팀 ‘레전드’의 대결
발행일 : 2019-08-11 23:49:22 | 기자

맨유, 첼시(사진=SPO NOW)

[스타엔 이준현 기자]
맨유의 올레 군나르 솔샤르와 첼시의 프랭크 램파드가 선수가 아닌 감독이 되어 서로를 상대한다. 1라운드부터 빅매치가 예정된 가운데, 어느 팀이 승리할까. 맨유와 첼시의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경기는 오늘 (11일, 일요일) 밤 12시 20분 프리미엄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과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는 프리미어리그의 전 경기와 가장 빠른 하이라이트가 서비스된다.

솔샤르와 램파드가 양 팀의 ‘레전드’라는 사실은 변함없다. 솔샤르는 맨유 트레블의 주역이고, 램파드는 첼시 역사상 최다득점자다. 하지만 감독으로서는 의문이 생긴다. 감독 경험이 많지 않아 외신들도 ‘도박이다’, ‘두 감독은 경질 1순위’라는 평가를 하고 있다.

그렇기에 두 감독은 이번 대결의 승리에 사활을 거는 중이다. 리그 첫 경기를 라이벌에게 패배하면 그 충격은 배로 다가올 전망. 램파드 감독도 맨유전을 앞두고 “까다로울 것”이라고 밝혔다.

표면적으로 유리한 팀은 맨유다. 홈구장인 올드 트래포드에서 펼쳐지고, 해리 맥과이어와 아론 완 비사카를 데려오며 수비도 강화했다. 반면 첼시는 부상 선수들이 많고, 동시에 이번 경기는 램파드 감독에게 프리미어리그 첫 데뷔전이기도 하다.

하지만 램파드 감독은 더비 카운티를 이끌면서 챔피언십 플레이오프까지 진출했다. 첫 감독 경력임을 감안하면 충분히 의미 있는 성과. 반대로 솔샤르 감독은 정식 부임 뒤 리그에서 단 2승만 기록했다는 점도 두 팀 경기를 재미있게 하는 관전 포인트다.

솔샤르와 램파드가 필드가 아닌 벤치에서 전술 대결을 벌이는 맨유와 첼시의 맞대결은 오늘 (11일, 일요일) 밤 12시 20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한편 프리미어리그의 전 경기와 가장 빠른 하이라이트는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주요경기는 다음(Daum) 카카오와 아프리카TV에서도 생중계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