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풀타임’ 챔피언스리그 결승 토트넘VS리버풀 시청률 5.3% 기록
발행일 : 2019-06-04 18:53:58 | 기자

‘손흥민 풀타임’ 시청률 최고기록(사진=SNS)

[스타엔 김나경 기자]
손흥민의 인기가 또 하나의 기록을 만들어냈다.

손흥민이 90분 풀타임 활약한 18-19 UEFA 챔피언스리그 토트넘 대 리버풀 경기의 시청률이 5.34%를 기록하면서 챔피언스리그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이 결승에 진출하면서 최고조의 관심을 끌었던 해당 경기는 새벽 4시에 킥오프됐음에도 전날 오후부터 계속해서 관련 키워드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권에 들면서 인기를 증명했다.

이번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중계를 맡은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SPOTV)는 해당 경기 전국 가구 시청률 5.34%로 비(非) 지상파 채널에서 중계된 챔피언스리그 경기 중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08-09 시즌 박지성이 출전한 챔피언스리그 결승 맨유 대 바르셀로나 경기(5.085%)보다도 높은 수치다.

이는 수도권 남성 2049 시청률에서도 지상파를 포함, 동시간대 모든 채널을 압도했다. 중계를 시작한 새벽3시 45분부터 종료 무렵인 6시 10분여까지 스포티비(SPOTV)가 1위를 차지했고 스포티비2(SPOTV2), 스포티비 플러스(SPOTV+)가 나란히 뒤를 이었다. 세 채널을 합산하면 3%를 돌파하는 수치다. 이는 스포츠채널 역대 최고 타깃 시청률로, 기존 최고 타깃 시청률이었던 2.3%를 크게 웃돈다.

골라보는 재미를 선사하며 팬들의 관심을 모았던 이영표 특별 해설위원 대 장지현 위원의 해설 맞대결 시청률 결과는 근소한 차이로 이 위원의 승리로 끝났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