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라디오 ‘청하의 경청’ 빅스 라비, 10대 향한 진심어린 조언
발행일 : 2019-02-25 16:21:21 | 기자

빅스 라비(사진=EBS)

[스타엔 곽경민 기자]
지난 24일 일요일 밤 10시 EBS 라디오 ‘청하의 경청’ 초대석 코너에 라비가 출연했다. 아이돌 그룹 빅스의 멤버인 라비는 실력을 인정받은 래퍼로 얼마 전 청하와 함께한 신곡 ‘live(Feat.청하)’를 선보이며 솔로 컴백을 알렸다.

이날 ‘경청’의 DJ 청하는 ‘이번에 함께 작업한 곡이 정말 좋아 꼭 모시고 싶었던 선배’라며 라비를 소개했다. 이에 라비는 ‘청하가 흔쾌히 함께 작업해줘 정말 고마웠다. 그래서 보답하고 싶었는데 경청에 나오게 돼 정말 기쁘다’고 답했다.

또 최근 발표한 신곡 ‘live(Feat.청하)’에 대해서는 ‘색다른 분위기의 곡이라 걱정이 많았는데 반응이 좋아 감사한 날을 보내고 있다’며 소감을 전했고 이에 청하도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명곡이 탄생한 것 같다’고 말했다.

신곡 작업을 청하와 함께한 것에 대해 라비는 ‘노래의 무거운 분위기를 환기시켜줄 목소리가 필요했다. 그래서 생각한 게 청하였다’며 ‘평소 목소리가 정말 좋은 솔로 뮤지션이라 생각해 분명 노래를 더 빛나게 해줄 것이라 확신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이에 청하는 ‘지금도 음원을 들을 때마다 더 잘할 걸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다음에 또 라비 선배님과 함께하게 된다면 더 열심히 하겠다’ 답했다.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묻는 청취자의 질문에 라비는 ‘아이오아이 시절 무대를 통해 청하를 처음 봤다. 그 당시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에너지가 엄청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더불어 청하는 라비의 첫 인상에 대해 ‘아이오아이 활동 당시 같은 샵에 다녔는데 이른 아침에도 다정히 인사를 건네주어 감사했던 기억이 있다’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경청’을 통해 10대들의 고민을 접하고 있는 청하가 라비에게 ‘평소에 주변사람들의 고민, 많이 들어주느냐’고 묻자 라비는 ‘주변 사람들의 일 얘기, 꿈 얘기 등 자주 상담해준다. 상담비를 받아야 할 것 같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후 ‘극한 상담’ 코너에서는 라비와 청하가 10대 청소년들의 고민을 상담했다.

라비는 어느 고3 수험생의 고민에 자신의 수험생 생활을 되돌아보며 ‘스스로에 대한 확신, 언젠간 잘 될 거라는 믿음이 있어 불안하지 않았고, 확신을 가지고 움직일 수 있었다’며 ‘고3친구들을 응원한다. 각자의 타이밍은 모두 다르다. 스스로를 믿고 확신하길 바란다’며 명언을 쏟아냈다. 이에 청취자들은 라비를 ‘상담 선생님’ ‘명언제조기’라며 호응했다.

DJ 청하가 라비에게 10대를 위해 한마디 해달라고 부탁하자, 라비는 ‘청소년 친구들도 힘들고 불안한 시기에 있더라도 저처럼 스스로에 대한 확신을 가진다면 꼭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진심이 담긴 응원을 건넸다. 마지막으로 DJ 청하가 출연 소감을 묻자 ‘신곡 발매 후 첫 라디오 출연이라 더 감사하고 소중한 시간이었다. 3월 5일에 나오는 새로운 솔로 EP앨범도 많이 사랑해 달라’고 답했다.

한편, EBS 라디오 ‘청하의 경청’은 가수 청하가 진행하는 청소년들의 고민을 들어주는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밤 10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되며 빅스 라비가 출연한 이번 방송은 EBS 경청 홈페이지를 통해 다시 듣기 할 수 있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