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SK' 2018 한국시리즈 입장권, 오늘(3일) 오후 2시부터 예매 시작
발행일 : 2018-11-03 08:44:10 | 기자

2018 한국시리즈 예매 (사진=KBO)

[스타엔 박미라 기자]

11월 4일부터 두산과 SK가 맞붙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한국시리즈 입장권 예매가 오늘(3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에서 시작된다.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국시리즈 입장권 예매는 이날 오후 2시부터 1-2-6-7-3-4-5차전 순으로 각 차전 별 1시간 간격으로 오픈된다.
 
한국시리즈 입장권은 포스트시즌 입장권 단독 판매사인 인터파크의 검색창에 '한국시리즈'를 검색해 예매 가능하며 인터파크 홈페이지와 ARS, 스마트폰 인터파크 티켓 예매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1인당 최대 4매까지 구매할 수 있다.
 
무료 입장은 36개월 미만의 영아만 가능하며, 36개월 이상부터 초등학생 이하의 어린이는 일부 좌석에 한해 할인된 입장권 가격으로 한국시리즈를 즐길 수 있다. 또 장애인을 위한 휠체어 지정석도 온라인 예매가 가능하며, 경기 당일 현장에서 관련 자격 서류 확인 후 입장권을 발권할 수 있다.
 
한국시리즈 입장권은 전량 온라인 예매로 진행되며, 취소 또는 잔여분이 있을 경우 당일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해당 구장에서 현장 판매를 실시할 예정이다.
 
KBO가 2차 티켓 시장의 공정성과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KBO 리세일(Resale) 앱에서는 한국시리즈 경기의 예매 오픈일 다음날부터 거래가 가능하다. KBO 리세일 앱은KBO 리그 경기 티켓의 불공정한 거래와 온오프라인에서의 비정상적인 재판매 과정을 바로잡기 위해 지난해부터 KBO가 직접 운영하고 있다.
 
한편 한국시리즈 1차전이 열리는 11월 4일(일) 잠실야구장은 ‘2018 JTBC 서울 마라톤’ 행사 개최로 주변 도로 및 종합운동장 내 교통 혼잡이 예상돼 가능한 지하철을 포함한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관람이 용이하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