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월드컵 16강 대진표 확정..아시아 유일 '일본' 16강 상대는?
발행일 : 2018-06-29 07:57:39 | 기자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 대진표 확정 (사진=FIFA)

[스타엔 김나경 기자]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16강 대진표가 최종 확정됐다.

지난 25일(이하 한국시간)부터 29일까지 A조부터 H조까지 조별리그 1~3차전이 각각 진행된 가운데, 최종 순위에 따라 각 조별 1위와 2위 팀이 16강에 진출했다.

대회 규정에 따라 16강 토너먼트 대진표는 A조-B조, C조-D조, E조-F조, G조-H조가 한 그룹으로 묶이고, 이 안에서 각 조 1위 팀이 다른 조 2위 팀과 대결을 펼치게 되며 경기는 총 8번 진행된다.

오는 6월 30일 오후 11시 프랑스와 아르헨티나의 16강 첫 경기를 시작으로 7월 1일 오전 3시 우루과이와 포르투갈, 같은 날 오후 11시 스페인과 러시아의 16강 경기가 열린다.

이어 7월 2일 오전 3시 크로아티아와 덴마크, 같은 날 오후 11시 브라질과 멕시코, 7월 3일 오전 3시 벨기에와 일본, 같은 날 오후 11시 스웨덴과 스위스, 그리고 7월 4일 콜롬비아와 잉글랜드의 16강 경기가 각각 진행된다.

한편 아시아 국가로는 유일하게 일본이 16강에 진출하게 됐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