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안산병원, '가습기살균제 독성평가 전담 보건센터' 지정
발행일 : 2021-03-05 12:44:58 | 기자

▲고대안산병원 전경 (사진= 고대안산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 이대현 기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이 가습기살균제 독성에 의한 인체 영향을 연구하는 ‘가습기살균제 독성평가 전담 보건센터’에 지정됐다고 5일 밝혔다.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가습기살균제 독성평가 전담 보건센터는 가습기 살균제 노출과 암 등 만성 질환과의 연관 관계 등을 체계적으로 규명하는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기존의 가습기 살균제 연구들은 주로 급성 폐질환에 대한 연구로 진행돼 만성 질환 및 발생 기전에 관한 연구는 부족한 실정으로, 이로 인해 만성 질환들이 피해 질환으로 인정받지 못하는 경우가 있어 피해자들의 지원을 위한 보다 명확한 과학적 근거 자료 확보가 요구되는 상황이다.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의 의생명연구센터는 많은 동물 실험으로 갖춰진 노하우를 이용해 장기간의 연구를 요구하는 암 등 만성질환의 병리 기전 검증과 영상의학적 독성 평가를 수행하는 연구가 가능하다.

이에 연구센터는 영상의학 및 병리학 전문의가 영상과 유전자 분석을 통해 폐암 등 만성 질환 발생 기전을 검증하고 피해자 구제에 필요한 과학적 자료들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연구센터는 임상과 기초를 포괄하는 연구진으로 구성됐으며 센터장 이주한 병리과 교수, 김채리 영상의학과 교수, 정상훈 연구교수, 김재영 연구교수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사업단을 총괄하고 있는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병리과 이주한 교수는 인터뷰를 통해 “가습기살균제의 노출로 인한 피해 질환 중 폐암 등 만성 질환에 대한 연구가 부족하다”고 밝혔다.

이어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이 가습기살균제 독성평가 전담 보건센터로 지정됨에 따라 가습기 살균제와 폐암 등 만성 질환의 상관 관계를 명확하게 규명하고 관련 근거를 확보하는 연구를 수행할 것이다”고 전했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