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성노현 교수,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회장 취임
발행일 : 2020-12-31 15:51:36 | 기자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성노현 교수가 제30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장에 취임했다.

회원들의 온라인 투표를 통해 2021년도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회장으로 당선된 성 신임 학회장은 이에 따라 2021년 1월 1일부터 앞으로 1년 간 학회를 이끌게 됐다.

성 교수는 학회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학술대회와 학술지 발간을 통한 회원들 간의 연구 교류와 소통의 장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2021년,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저명 외국 학자를 초빙하여 우리나라 생명과학을 국제적으로 알리고, 회원들이 해외 저명 학자들과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여 많은 연구자들이 참여하고, 활발하게 정보를 교환할 수 있는 학술대회가 되도록 준비할 것이라는 포부도 밝혔다.

또한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회원들의 적극적인 투고와 심사 참여에 힘입어 놀라운 성장을 이루고 있는 학회지 'Molecules and Cells'가 회원들의 참여 속에서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각오다.

▲ 성노현 학회장 (사진=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제공)

한편 서울대학교에서 학사 및 석사 학위를 취득하고 미국 스탠포드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한 성 학회장은 과기부 지원 우수연구센터 소장협의회 회장, 서울대 연구처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1989년에 창립회원 322명으로 시작한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PI급 회원 4,800여명, 학생회원 9,300여명을 포함하여 약 15,000여명의 회원이 참여하고 있고, 학회지 “Molecules and Cells"를 발행하고 있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생명과학분야 최대 규모의 전문학술단체로 발전해 왔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