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병원 신경외과 김세혁 교수, 신경손상학회 회장으로 취임
발행일 : 2020-09-16 10:01:21 | 기자

▲ 김세혁 교수 (사진=아주대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
아주대병원 신경외과 김세혁 교수가 지난 12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대한신경손상학회 제27차 정기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제20대 회장으로 취임했다고 16일 밝혔다.

대한신경손상학회는 대한신경외과학회의 분과학회로서 1993년 3월 창립됐으며, 신경손상학 분야의 임상 및 기초 연구를 통한 학문적 발전과 회원 간의 학술교류 및 친목도모를 목적으로 한다.

2020년 9월 현재 회원 수는 612명에 이르며 대한의학회 인준을 받은 학술단체이다. 그 동안 1997년 세계신경손상학술대회와 2016년 아시아-오세아니아 신경손상학술대회 등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고, 한국형 중증 두부외상 진료지침을 제시한 바 있다. 김세혁 교수는 앞으로 1년간 대한신경손상학회를 이끌게 된다.

김세혁 교수의 전문진료분야는 뇌종양, 뇌외상으로 2003년부터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신경외과학교실에서 근무하고 있다. 2020년 7월부터 대한뇌종양학회 회장으로 선임되기도 하였고, 현재 아주대병원 암센터장, 감마나이프센터장, 뇌종양센터장을 맡고 있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