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치과병원, 2년 연속 독립투사 후손 의료봉사 펼친다
발행일 : 2019-10-17 22:33:12 | 기자

▲ 전남대치과병원이 지난해 실시한 고려인마을 치과의료봉사 모습 (사진= 전남대치과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
전남대학교 치과병원이 2년 연속 독립투사 후손들에 대한 의료봉사를 펼치며 뜨거운 동포애를 나눌 예정이다.

전남대 치과병원은 오는 20일 제7회 고려인의 날을 맞아 박홍주 병원장을 비롯한 임영관 교수 등 10여명의 봉사단을 꾸려 광주광역시 월곡동에 위치한 고려인 마을을 방문해 거주민을 대상으로 구강검진 및 치료를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고려인 마을 의료봉사는 지난해 5월 전남대치과병원-고려인 마을의 의료지원 MOU 체결에 따른 공공의료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지난해 10, 11월 두 차례 실시된데 이어 이번이 세 번째 이다.

봉사활동을 통해 고국에서 어렵게 생활하는 고려인 마을 거주민들에게 건강하고 희망찬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훈훈한 동포애를 나누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봉사단은 이번 봉사를 위해 ‘움직이는 치과병원’인 장애인구강진료버스와 각종 진료장비·구강용품 등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20일 오전 10시부터 시작되는 의료봉사는 구강검진 및 상담, 치과 치료, 구강용품 배무 등 3개 분야로 나뉘어 5시간 동안 진행된다.

특히 장애인구강진료버스에서는 치석제거, 치아우식 레진 수복, 단순 발치 등의 치과치료가 이뤄진다. 또한 칫솔을 배부하고 치태 검사, 칫솔질 교습 등도 시행될 계획이다.

이번 봉사단을 이끄는 박홍주 병원장은 이날 고려인 마을로부터 두 번째 감사패를 받게 된다.

지난해 박홍주 병원장은 고려인 4세 자녀에게 구순구개열 수술을 통해 새로운 삶을 선사해 감사패를 받은 바 있다.

전남대치과병원 관계자는 “고려인 마을 의료봉사 외에도 장애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구강진료버스를 운영하는 등 어려운 이웃과 지역민의 구강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