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인히어’ 타 레이블과의 ‘전쟁’ 앞둔 박재범, ‘단톡 폭탄’ 맞은 이유는?
발행일 : 2019-10-17 16:20:08 | 기자

‘사인히어’(사진=MBN)

[스타엔 이준현 기자]
MBN X AOMG의 신개념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가 드디어 17일 준결승에 해당하는 5라운드를 선보이는 가운데, AOMG 수장 박재범이 5라운드 준비의 뒷얘기를 전했다.

타 레이블 아티스트들과의 라이벌 매치로 진행되는 준결승에서 AOMG 심사위원 박재범 사이먼 도미닉(쌈디)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는 5라운드 진출자들의 공동 프로듀싱을 맡는다. AOMG의 손을 거친 참가자들이 타 레이블 대표 주자들과 맞붙게 되는 만큼, AOMG로서도 이번 5라운드는 오디션을 넘어 뮤지션의 자존심을 건 무대일 수밖에 없다.

17일 방송되는 ‘사인히어’ 5라운드 시작을 앞두고 박재범은 “타 레이블과의 라이벌 매치를 앞두고 저희끼리 의논하는 단톡방을 만들었는데, 거기서 오간 메시지만 해도 3000건쯤 된다. 정말 많은 것을 공유하고 얘기를 나눴다”며 전의를 불태웠음을 전했다.

AOMG가 프로듀싱을 맡는 만큼, 이번 라운드에서는 AOMG 심사위원들의 점수가 전혀 반영되지 않는다. 그레이는 “레이블끼리의 배틀인 만큼, 저희가 무대를 보고 점수를 매기는 것은 형평성에 어긋난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100% 관객 분들께 점수를 맡기기로 했다”고 밝혔다.

AOMG의 ‘정신적 지주’ 쌈디는 “준비된 아티스트를 찾고 있는 것인 만큼, 쉽지 않은 경연이겠지만 이를 뚫고 올라올 한 팀을 위해 타 레이블과의 라이벌전을 마련했다”며 파이널로 가는 마지막 관문인 5라운드가 이전의 어느 무대보다 뜨거울 것을 예고했다.

100% 관객 투표 점수로 승패를 가리는 타 레이블과의 라이벌 매치에서 이긴 참가자는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지만, 이긴 참가자가 4팀 이상일 경우에는 AOMG의 선택에 따라 TOP가 결정된다.

‘사인히어’는 국내 최고의 힙합 레이블 AOMG 신입 아티스트 선발을 위한 MBN의 신개념 힙합 오디션이다. AOMG와 계약할 단 하나의 자리를 놓고, 보컬과 랩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 다양한 실력파 뮤지션들이 대결을 벌인다.

AOMG의 공동 프로듀싱이 빛날 AOMG의 신입 아티스트 선발 오디션 ‘사인히어’ 5라운드 무대는 10월17일 목요일 밤 9시20분 MBN에서 공개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