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박서준 “박민영은 항상 내 옆에 있을 거야”VS 이태환 “누구 옆자리 남게 될지는 두고 봐야지”
발행일 : 2018-06-28 23:21:40 | 기자

김비서가 왜 그럴까 (사진=방송 영상 캡처)

[스타엔 김나경 기자]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과 이태환이 박민영을 사이에 두고 신경전을 벌였다.

28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는 이영준(박서준 분)과 이성연(이태환 분)이 김미소(박민영 분)을 사이에 두고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했다.

이날 이영준은 서재에서 김미소의 어린시절 일기장을 보며 미소를 지었다. 이때 이성연이 들어와 “그건 건들지 마. 나에게 소중한 물건이야”라고 예민하게 대응했다.

이에 이영준이 일기장을 내려놓고 일어섰고, 이성연은 “고맙다. 네 덕분에 미소를 만났어. 네가 거기에 날 버리고 가서, 네가 미소를 비서로 뽑아서 처음부터 끝까지 다 네 덕이야, 진심으로 고맙다”라며 비아냥거리듯 말했다.

그러자 이영준은 “그래, 앞으로도 쭉 고마워 해. 앞으로도 내 덕분에 미소를 계속 만날 수 있을 거니까. 미소는 항상 내 옆자리에 있을 거거든”이라고 단호하게 말하며 두 사람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맴돌았다.

이성연은 당당한 이영준을 향해 “글쎄. 누구의 옆자리 남게 될지는 두고 봐야지”라며 맞받아쳤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