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은지원, 열혈 '은리더' 모드 ON→멤버들 영혼 탈곡
발행일 : 2020-02-21 11:18:05 |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스타엔 이준현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리더 은지원의 잔소리가 폭발한다.

2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92회에서는 젝스키스의 리얼 일상이 공개된다. 쉬지 않고 투닥거리는 젝스키스의 케미가 시청자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젝스키스는 음악방송 리허설 무대를 하며 생방송을 준비했다. 이후 대기실로 돌아온 은지원은 모니터링 영상을 보며 열혈 ‘은리더’ 모드에 돌입했다. 은지원이 멤버들의 안무를 매의 눈으로 관찰하며 잔소리를 쏟아낸 것이다.

이에 멤버들이 각자의 방법으로 은지원의 무한 참견을 받아쳤다고 한다. 지지 않고 반격하는 이재진부터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며 고맙다고 한 김재덕까지. 멤버들의 각양각색 반응이 웃음을 자아냈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은 은지원의 끝나지 않는 참견에 본인들의 안무가 맞다고 주장을 펼치기도. 팽팽한 의견 대립 끝에 젝스키스는 안무가와 함께 영상 판독까지 하며 누구의 주장이 맞는지 가렸다고 한다. 과연 안무가는 누구의 손을 들어줬을지 궁금증이 커진다.

지난 91회 방송에서 장수원은 “리더 은지원이 대기실 구석구석을 누비며 멤버들에게 참견을 한다. 요즘은 핸드폰 게임에 빠진 은지원이 잔소리를 안 해 편하다”며 폭로했다. 이처럼 멤버들의 영혼을 탈탈 털어버리는 은지원의 '은리더' 면모는 본 방송에서 어떻게 그려질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열혈 '은리더' 은지원과 멤버들의 왁자지껄한 하루는 2월 22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92회에서 공개된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