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료원, 자살 재발방지 위한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 개소
발행일 : 2019-09-09 21:06:00 | 기자

▲ 인천의료원 관계자들이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 개소식에서 커팅식을 진행 중인 모습 (사진= 인천의료원 제공)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
인천의료원은 9일 본관 2층에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를 개소하고 지역 정신보건기관과의 유기적 연계를 통한 치료 및 자살 재시도 예방을 위한 협업 체계 구축에 나섰다고 밝혔다.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의 공식출범을 알리는 조승연 원장의 인사말과 인천광역시 자살예방센터 강승걸 센터장의 축사로 시작된 이날 개소식에는 지역사회를 대표하는 유관기관 실무자와 직원 5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인천의료원은 지난 7월 보건복지부로부터 응급실 기반 자살시도자 사후관리사업 기관인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에 선정됐다.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는 응급실에 내원한 자살시도자의 신체적·정서적 안정을 촉진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사례관리자를 통한 환자의 사후관리도 적극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조승연 의료원장은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의 출범으로 자살시도로 응급실에 내원한 환자의 재발방지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면서 “지역사회 정신보건기관과의 네트워크 협력체계를 견고히 다져 지역 내 자살률 감소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ㆍ사업자등록번호:220-87-80439 ㆍ통신판매신고:서울강남-01106
ㆍ문의전화:02-554-9416 ㆍ팩스:0303-3443-9416 ㆍ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137 7층
Copyright ⓒ IMDOCTOR HOLDINGS All Rights Reserved